영암군 3차 재난생활비 지원사업 성료

사회
영암군 3차 재난생활비 지원사업 성료
지급률 98% 달성, 지역경제 활성화에 한 몫 ‘톡톡’
  • 입력 : 2021. 09.01(수) 15:33
  • 영암일보

영암군은 코로나19의 위기 극복을 위해 시행한 “영암군 3차 재난생활비 지원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군은 전 군민과 외국인 결혼이민자, 영주권자를 포함한 약 55,000명에 대해 1인당 15만원씩 총 83억원의 자체 재원을 확보, 영암사랑상품권으로 재난생활비를 지급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군은 신속한 지급을 위해 방문신청이 어려운 노인 단독세대, 거동 불편자 등 사회적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신청접수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주민들의 불편이 없도록 적극 나섰다.

앞서, 군은 코로나19 위기로 1차 재난생활비 53억원과 2차 재난생활비 53억원에 이어, 이번 3차 재난생활비 83억원까지 총 189억원이 순차적으로 지급돼 지역 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경제회복에 큰 희망을 불어넣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어려움을 긴 시간 동안 잘 참아내고 이겨준 군민들에게 거듭 감사 말씀을 드리며, 이번 사업을 계기로 얼어붙은 소비심리를 깨고 영암사랑상품권 사용에 동참하여 지역 소상공인 경제회복을 위해 군민들의 적극 협조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영암일보 yailbo@daum.net
키워드 : 3차재난생활비 | 영암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