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달빛무화과 쌀빵 재료공급·소비촉진 업무협약식 가져

사회
군, 달빛무화과 쌀빵 재료공급·소비촉진 업무협약식 가져
  • 입력 : 2021. 12.24(금) 16:48
  • 영암일보

영암군은 지난 12월 22일 군청 낭산실에서 지역대표 관광상품 달빛무화과쌀빵 재료공급 및 판매 활성화를 위한 다자간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삼호농협 조합장, 브래드칸베이커리앤카페 대표, 미술관 아래 대표 및 군 관계자 등 8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지역대표 특산물인 무화과를 활용, 군에서 관광상품으로 개발하여 판매 중에 있는 달빛무화과쌀빵의 원활한 재료공급과 판매 활성화를 위한 자리였다.

주요 내용으로 ▲ 달빛무화과 쌀빵 생산·판매에 필요한 지원과 홍보 ▲ 품질이 우수한 재료공급 ▲ 최고의 맛·품질을 위한 생산·판매 활성화 협력 등을 담고 있다.

영암군은 전국 1위 생산량과 맛·당도·품질면에서 으뜸인 무화과와 무화과의 고장 영암을 널리 알리기 위해 4계절 맛볼 수 있는 쌀빵을 개발하여 관내 판매 희망업체에 레시피를 전수 올해부터 온·오프라인을 통해 인기리에 판매 중에 있다.

협약식에 참석한 재료공급사 대표와 생산·판매업체 대표들은 “달빛무화과 쌀빵이 전국적인 유명세를 넘어 멀리는 아시아까지 진출할 수 있도록 품질이 우수한 재료공급과 생산·판매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가 끝나면 지역대표 축제와 먹거리가 결합한다면 관광 산업뿐만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며”, ”달빛무화과쌀빵이 지역대표 관광상품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영암일보 yailbo@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