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국토부 스마트도시 솔루션 확산 공모 선정

정치/자치행정
영암군, 국토부 스마트도시 솔루션 확산 공모 선정
국비 12억5,000만원 확보…영암·삼호 등에 스마트도시 서비스 제공
  • 입력 : 2024. 05.31(금) 09:00
  • 영암일보
영암군(군수 우승희)이 국토교통부 주관 ‘2024년 스마트도시 솔루션 확산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12억5.000만원을 확보했다.

이번 공모는 치안과 교통, 안전 등 지역사회 내부 사회문제에 그 실효성이 검증된 스마트 솔루션을 빠르게 보급해 지역민의 디지털 격차를 줄이고, 스마트도시 서비스를 체감하도록 만드는 사업.

전국 10개 지자체와 함께 공모에 선정된 영암군은, 국비 50% 포함 총 25억 규모로 다음달 국토부와 사업협약을 체결하고, 실시 설계용역을 거쳐 내년 6월까지 사업을 완료한다.

영암군은 영암·삼호읍, 덕진·군서·학산면의 안전·교통·관광 분야 스마트도시 서비스를 제공하는 내용으로 공모에 참여했다.

공모 선정으로 영암군은 2020년 완료된 스마트 통합플랫폼과 연계, 지역 내 각종 인프라 효율적 관리, 공공 데이터 수집·활용 등으로 스마트도시 서비스 확대, 도시문제 해결에 나선다.

구체적으로 CCTV로 안전을 지키는 스마트폴, 실시간 대중교통 정보를 알려주는 스마트버스승강장, 교통약자의 안전한 길 건너기를 돕는 스마트횡단보도 등을 설치한다.

우승희 영암군수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은 영암군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중요한 기회다. 검증된 첨단 기술로 영암군을 더 살기 좋은 도시로 가꾸겠다”고 밝혔다.


혁신을 군정 쇄신의 주요 키워드로 삼고 있는 영암군이, 스마트도시 솔루션으로 지역사회에 활력을 더할지 기대된다.
영암일보 yailbo@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