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호 도포면 전 부면장, 가정의 달 맞아 130만원 성금 기탁

읍면소식
김정호 도포면 전 부면장, 가정의 달 맞아 130만원 성금 기탁
소외계층 13세대 각 10만원 지급
  • 입력 : 2021. 05.03(월) 13:07
  • 영암일보
영암군 도포면(면장 황태용)에서는 5월 가정의 달을 앞두고 이웃을 위한 사랑의 손길이 펼쳐지고 있다.

지난 4월말 도포면에서 30여년을 근무(1967년∼1998년)하다 부면장으로 퇴직한 김정호(83세)씨가 면사무소를 방문해 소외되고 외로운 취약계층에 전달해 달라며 현금 130만원을 기탁했다.

김정호 도포면 전 부면장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어려운 이웃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기부금은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도포면에 홀로 사는 어르신, 한부모 가정, 장애인, 복지사각지대 소외계층 주민 13명에게 각 10만원씩 현금 지원된다.

황태용 도포면장은 “고령의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따뜻한 사랑의 나눔을 전한 김정호 전 도포면 부면장님께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우리 공직자도 면민을 가족과 같이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으로 주변을 잘 살펴 소외받는 면민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영암일보 yailbo@daum.net
키워드 : 김정호 | 도포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