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공원공단 월출산국립공원사무소 영암군청 업무협약 체결

월출산국립공원
국립공원공단 월출산국립공원사무소 영암군청 업무협약 체결
- 영암천 일대와 월출산국립공원 습지 보호 협력 -
  • 입력 : 2023. 02.03(금) 13:02
  • 영암일보
월출산국립공원사무소 – 영암군청 업무협약 <사진=월출산국립공원 제공>
국립공원공단 월출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안동순)와 영암군청(영암군수 우승희)는 2월 2일 ‘세계습지의 날’을 기념하여 ‘영암천 일대와 월출산국립공원 습지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〇 세계습지의 날(World Wetlands Day)은 1971년 2월 2일 람사르 협약이 맺어진 것을 기념하여 람사르 협약에서 선정한 기념일이다.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 영암군 영암천 일대와 월출산국립공원 습지 보호, △ 보호 지역 지정 경험 협력, △ 월출산 깃대종(남생이) 서식지 보호, △ 습지를 활용한 생태관광 활성화 등을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의 습지 보호 중요성에 대한 공통된 인식과 ESG 경영 실천을 위한 의지를 바탕으로 체결되었다. 향후 양 기관은 보유한 역량과 자원을 활용해 습지 조사 활동과 월출산 깃대종 서식지 보호 활동을 합동으로 추진하여 습지 등 수생태계 보전에 나설 예정이다.

안동순 소장은“월출산국립공원의 습지(저수지)는 깃대종인 남생이와 더불어 다양한 생물종이 서식하는 생물 다양성의 보고”라며 “영암군청과 함께 수 생태계 건강성 확보와 보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승희 군수는“영암군은 멸종 위기종 남생이 서식지인 습지 복원과 람사르 습지 국제보호 지역 지정, 생태관광 활성화 등을 통해 영암군과 국립공원의 상생협력 모델을 만들고 싶다”고 얘기했다.
영암일보 yailbo@daum.net